홍성역사인물

백야 김좌진장군은 1889년(고종26) 선원 김상용의 12세손인 형규의 둘째 아들로 태어났다.

장군은 어려서부터 천성이 호방영민하고 용력이 뛰어났고, 18세 때 호명학교를 설립하여 인재양성과 신학문을 교육하기도 하였다. 광복단 사건으로 3년간 옥 고를 겪은 후 1917년 만주로 건너가 3·1운동의 전주곡이 되는 무오독립선언서에 39명의 민족지도자와 함께 서명하였다.

1919년 북로군정서를 조직하고 총령관이 되었다. 그리고 사관연성소를 설치하여 독립군을 양성하였고, 31세가 되던 해에 시베리아로 출전 중이던 일본군 3,000여 명을 화룡현 청산리로 유인하여 1,200여 명을 전상자로 만든 7일 간의 전투가 바로 대한민국 독립운동사상 최대의 금자탑을 이룬 1920년 10월 21일에 있었 던 청산리 전투이다.

1925년 김혁, 최호, 나중소 등과 함께 신민부를 조직하여 총사령관이 되었으며, 1929년 김종진, 이을규 등과 함께 한국총연합회를 조직하여 수석에 취임하여 재미동포의 교육과 민생에 주력하는 한편, 중국의 항일 세력과 연합하여 대일항전을 준비하던 중 1930년 1월24일(음 12월 25일) 북만주 중동선 산사역부근 정미소 앞에서 일제의 사주를 받은 박상실의 흉탄에 순절하였다.

홍성군은 1991년부터 김좌진장군 생가 성역화 사업을 추진하여 생가와 문간채, 사랑채를 복원하고 관리사 및 전시관을 건립했다. 또한 김 좌진장군 사당은 1998~2001년까지 성역화사업 추진으로 2,880평의 부지를 확보하여 내·외삼문, 재실, 주차장 등을 조성하였으며, 매년 10월에 김좌진장군의 청산리 전투 전승기념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1889. 11. 24(음) 홍주 고남하도면(高南下道面) 행재리(杏材理)(현 홍성군 갈살면(葛山面) 행상리(杏山里)에서 김형규(金衡圭)의 둘째 아들로 태어 남.
1892년(3세) 부친상을 당해 편모슬하에서 성장
1897년(8세) 억강부약의 깃발아래 와룡천변에서 전쟁놀이
1892년(3세) 부친상을 당해 편모슬하에서 성장
1902년(13세) 형 경진(景鎭)이 김덕규(金德圭)의 양자가 되어 서울로 떠난 후 실질적인 가장으로서 집안 살림을 떠맡게 됨. 오숙근(吳淑根)과 결혼
1905년(16세) 가노해방, 집안의 노비를 모아놓고 노비문서를 불태우고 자신의 전답을 분배
1907년(18세) 호명학교(湖明學校)설립에 참여 신교육운동 전개. 호명학교는 호서지역을 널리 밝게 한다는 뜻임. 서울 상경 윤치성, 노백린, 유 동렬, 이갑등과 접촉 새로운 군사학을 배움
1909년(20세) 기호흥학회(畿湖興學會) 홍주지회 가입 활동, 신민회 활동
1910년(21세) 서울에 항일운동 근거지로 이창양행 설립, 신의주에는 염직회사차려 해외와 연락거점 삼음
1911년(22세) 군자금 모금 활동 중 일경에 발각 체포 되어 6월 징역 2년형 선고 받고 서대문 형무소에 수감
1913년(24세) 서대문형무소 출감, 홍주로 귀향
1915년(26세) 군자금 모집ㆍ혁명기지 건설ㆍ친일부호 처단ㆍ무기구입ㆍ독립군 양성 등을 목적으로 조직된 비밀결사 조직인 대한광복회(大韓 光復會) 가입
1917년(28세) 3월 대한광복회 군자금모집하다 체포되었으나 예심에서 면소판정으로 석방. 대한광복회 민주 부사령으로 만주에 파견됨. 이후 다음해 초에 대한광복회 조직이 일제에 의해 와해되고 만주로 파견되어 있어 체포는 면함
1918년(29세) 해외독립운동가 39인이 서명한 무오독립선언서(일명 대한독립선언서) 서명 선포
1919년(30세) 3월 길림군정사(吉林軍政司) 조직
1919년(30세) 가을 서일(徐一)의 연합제의에 따라 대한군정서(大韓軍政署)에 참여. 대한군정서의 총재는 서일, 부총재는 현천묵이었으며 김좌 진은 사령부의 총사령관으로 대한군정서의 군사부문을 전담
1920년(31세) 2월초 왕청현 서대파 십리평(十里坪)에 독립군 간부를 양성할 목적으로 한 사관연성소(士官鍊成所)를 설치. 사관연성소의 총책임 은 사령관인 김좌진 교관으로는 이범석(李範奭)ㆍ김규식(金奎植) 등이 훈련을 담당
1920년(31세) 10월 21일부터 26일까지 청산리 일대에서 일본군과 치열한 전투. 백운평전투를 시작으로 완루구전투, 천수평전투, 어랑촌전투, 맹 개골전투, 만기구전투, 쉬구전투, 천보산전투, 고동하전투에서 일본군을 대패시키고 청산리대첩을 이룸
1921년(32세) 북만지역에서 독립운동단체 통합 대한독립군단(大韓獨立軍團)을 조직
1922년(33세) 대한독립군단(大韓獨立軍團) 재결성 총사령에 취임
1925년(36세) 북만지역에서 활동하던 독립우동단체들과 통합을 추진하여하며 신민부를 조직, 총사령관 및 군사부위원장. 성동사관학교(城東 士官學校)를 설립 부교 장으로 활동하며 독립군양성을 추진하고 총사령관으로서 보안대와 별동대를 자신의 휘하에 두고 무장투쟁을 전개
1929년(40세) 7월에 한족총연합회(韓族總聯合會)를 결성
1930년(41세) 음력 12월 24일 중동선 산시역(山市驛) 부근에 설치한 금성정미소에서 일제의 사주를 받은 고려공산당 천년회원인 박상실(朴尙實 )이 쏜 흉탄을 맞고 순국
1931. 2. 13(음) 사회장으로 산시역 칠가둔 북쪽 산에 안장
1934. 4. 9(음) 부인 오숙근여사에 의해 유해를 고국으로 운구, 홍성군 서부면 이호리에 밀장
1957. 1. 15(음) 오숙근여사가 사망하자 장군의 유해와 함께 보령시 청소면 재정리 산51번지에 합장
1962. 3. 1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추서

소재지 : 남홍성군 홍성읍
착수/완료 : 1979.5.8 ∼ 1983.5.31
총사업비 : 10,100만원(국비:6,000만원, 도비:1,000만원, 군비:800만원, 성금및기타:2,300만원)
시행주최 : 김좌진장군동상건립 추진위원회
동상크기 : 높이5.2m, 가로3.3m
좌대 : 높이3.8m, 지름3.5m
하좌대 : 가로19.6m, 세로19.8m
총높이 : 11.8m